추억 한장/2015년2015. 6. 9. 13:01

 

 

 

2015년 5월 31일 이월드에서..

 

 

5월 마지막날 하진이는 좀 아파서 엄마랑 쉬라고 유리를 데리고 이월드에 다녀왔었다.

 

아직 5월인데도 머가 이리도 더운지..

 

그냥 유리 따라다니기만 했는데도 땀이 막..그냥 막..그래도 애들은 잘 뛰어다니면서 노는걸 보니 신기하다. ㅎㅎ

 

 

더운데 에스컬레이트 타고 올라가지니까 굳이 계단으로 올라간다.

SONY | ILCE-7R | 1/640sec | F/4.0 | 70.0mm | ISO-100

 

 

 

브이~브이~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64.0mm | ISO-100

 

 

 

또다시 브이~브이~

SONY | ILCE-7R | 1/80sec | F/4.0 | 70.0mm | ISO-100

 

 

 

큰일이다..예전에는 카메라 들이대면 얼굴 가리고 도망다니더니 이제는 아빠 여기서 찍어줘 하면서 브이~^^)y를 자꾸한다.

사진 찍기 좋아해서 좋기는한데..내가 찍고 싶은 사진은 자연스럽게 놀면서 얼굴도 잘 나오고 표정도 자연스러운..머 그런거였는데 ㅎㅎ

머 어쨌든 이제는 도망안다니고 사진 찍어달라고하니 좋긴하네..ㅎㅎ

SONY | ILCE-7R | 1/1000sec | F/4.0 | 24.0mm | ISO-100

 

 

 

오렌지가 다 떨어져 레몬쥬스 사줬더니 맛없어 한다.

내가 먹어도 맛없더라는..-_-;;;

SONY | ILCE-7R | 1/60sec | F/4.0 | 37.0mm | ISO-400

 

 

 

회전목마도 타고..

SONY | ILCE-7R | 1/400sec | F/4.0 | 24.0mm | ISO-100

 

 

 

다른 놀이기구들도 타고..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70.0mm | ISO-250

 

 

 

이제 해가 늬엿늬엿 넘어가니 집으로 가자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70.0mm | ISO-100

 

 

 

집에 가면서도 브이~ 브이~ ^^)y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45.0mm | ISO-500

 

 

 

여기서도 브이~ 브이~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70.0mm | ISO-250

 

 

 

앗싸~ 이제 집에 가야지..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70.0mm | ISO-100

 

 

 

하진이가 생각나는지 언니랑 동생이랑 장난치면서 노는 모습을 보더니 갑자기 멈처서서 구경한다.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70.0mm | ISO-100

 

 

 

아빠 이제 여기서 사진 찍고 집에가요~ ^^)y

SONY | ILCE-7R | 1/160sec | F/4.0 | 70.0mm | ISO-500

 

 

 

 

Posted by 쮸니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머리에 이쁜 꽃도 달았네요~~ㅎ
    역시 아이들은 뛰어다니는 모습이 제일 이쁜것 같아요
    즐거운 둘만의 데이트, 사진에서도 즐거움이 가득 묻어납니다^^

    2015.06.10 11:0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요즘은 외출하때 입을옷과 머리삔등을 알아서 챙겨와요. ㅎㅎ
      항상 외출하면 아직 어린 하진이한테 집중이되서 유리한테는 좀 미안했는데 오랜만에 둘이 데이트가서 맘껏 놀아주니 더 좋았던것 같아요. ㅎㅎ

      2015.06.10 11:54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2. 오오 이제 유리가 알아서 사진찍을 장소를 선택하나보네요~~!!
    그래도 사진 안짂어주는것보다야 백번 다행이에요~~
    중간중간 자연스러운 사진 많이 담으셨는데요? 엄살이 심하십니다 ^^
    제가 좋아하는 역광사진도 있고 느낌있는 흑백 사진도 있고 좋아요!!!
    요즘 지은이도 사진찍으려하면 도망다니기 바뻐요..몰카 찍으려고 해도 금방 눈치채고는 도망가요 ㅎㅎ
    유리도 팝콘통을 잘 들고 다니네요.. 아이들이 팝콘통 잘 들고 다니는거 보면 너무 귀여워요 ~!
    그나저나 유리는 이제 숙녀가 다됬습니다.. 너무 예뻐요 그냥 브이하는 사진도 화보인데요~^^

    2015.06.12 11:01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그렇죠 잘 찍어주는데도 배부른 걱정하고 있네요. ㅎㅎ
      유리도 4살때까지는 멋모르고 사진 찍히다가 5살때쯤부터 엄청 피해다녔어요. ㅠㅠ
      가족 사진 찍자고 부르면 못들은척 다른데 가고 데리고 오면 얼굴 가리고 뒤돌아 서있고..아마 지은이도 딱 사진 찍기 싫은 나이 5살에 걸려서 그렇지 싶어요.
      아마 내년부터는 브이 공주님으로 변신하지 싶어요. ㅎㅎ
      놀이동산 = 팝콘 고정 공식인것 같아요. ㅎㅎ
      항상 이뿌게 봐주시니 감사합니다.
      요즘 메르스때문에 다니시기 불편하신지 다시 지은이 사진이 뜸하네요.
      지은이의 물고기 육아(?) 일기도 한번씩 올려주세요. ^^

      2015.06.15 11:16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3. 아이가 참 예쁩니다! 좋은사진 잘 봤어요! ^^

    2015.06.16 17:1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